전체보기
Note: 타이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해당상품으로 이동됩니다.

반짝이실이랑 램스울이랑 다른거 3가지 합사해서 핸들커버 떴어요. 색상이 진짜 너무 이뻐요~

강아지 옷뜰려고 주문했는데   실이 부들럽고 좋아요

서비스 실도 통크게 보내주시고   가격도 착하고  

다음번에도 다시 재주문 할것 같아요




처음엔 작은 방석을 뜨려했는데,,,

어쩌다보니.. 욕심이 생겨서.... 큰 매트가 되었네요.

너무 마음에 들어요.. 폭신폭신 하고 좋아요...

두께도 있어서 큰 코바늘로 숭덩숭덩 금방 떴습니다.
 

친구들꺼 가방 두개뜨고

호피무늬 가방 만들어 보고 싶어 떠봤는데 색상이 쨍하고 탄탄해서 

예쁘네요

사진을 올리고 싶은데 핸드폰에서는 첨부가 안되나보네요ㅠ

두께감 있어서 속도감 있어요. 실이 짱짱하고 튼튼해요. 단 무게감이 있는게 아쉽네요. 남은실로 작은 가방이나 파우치 뜨면 이쁠것 같네요. 실물은 생각보다 덜 화려해서 무난합니다 a7ddae670ee4267bb6ddde51f2898da4_1619505214_2698.jpg
a7ddae670ee4267bb6ddde51f2898da4_1619505219_6352.jpg 

요즘 망태기가방 떠서 선물중이에요. 이실은 각과 모양이 잘 잡히는 특징이 있네요. 두께도 있어 속도감도 있구요. 뻣뻣한 느낌 살짝 있지만 손가락 많이 아프진 않아요. 항상 느끼는 거지만 사진이 잘 안나와서 아쉽네요^3^a7ddae670ee4267bb6ddde51f2898da4_1619504765_8285.jpg 

덥보선  짰는데    지압  효과가  있어  인기가  짱이예요   예쁘기도  하구요   굵 기가  적당하니  좋아요

핸폰  주머니를  멀티  투로 짰는데   모든 색상이 다  예쁘고   실  굵기도  딱 짜기  좋았고       선물로  받는 사람들이  넘   좋아해서   실을  더  구매하려고  했는데  세일이  조금덜해서    구입하기가    부담이예요처으메  구매  못한게  실수였어요   ^.^

머리쪽은 2겹, 챙부분은 힘이 들어가게 3겹으로 떴는데 나름 이쁘네요. 스팽글실이라 걸림이 있지만 익숙해지니 괜찮네요. 실제로 보면 이쁜데ㅡ.ㅡ::첫번째 사진이 가장 실물과 비슷하네요. ceefa5fdd52e65963240b9ee6468265e_1619171688_1833.jpg
ceefa5fdd52e65963240b9ee6468265e_1619171695_1744.jpg
ceefa5fdd52e65963240b9ee6468265e_1619171699_5455.jpg 

실실이 너무 이뻐요   한가지씩  사서 케이프  뜨려는데  기대돼요   서비스실도  고맙습니다  제취향의  색을주셔서  좋은걸  뜰수있을거같아요

실물 정말 예쁜데 사진에 담기 어렵네요..색도 촉감도 부드럽고 고급스러워요.

두께는 레이스 실 정도. 스와치는 1겹 바늘2.50mm.

같이 구입한 노란색 실(Botto Poala)과 합사해 봤는데 예쁘고 뜨기 편해요~



 

너무너무 이뻐요

색상도 마음에 들고 제질도 좋구 넘짱~


다양한 색상 느끼고 싶었는데 제 취향이 아닌건지... 후기 올려주신 분들 사진 보면 다양한 색상으로 받으셨던데.... 제 건 탁한 색상 위주입니다. 5콘 조합해서 뭘 할지 고민입니다. ㅠㅠ


근데 사진은 어떻게 올려요??? 


순전히 색감이 너무 귀여워서 덜컥 사버렸어요ㅋㅋㅋㅋ큐ㅠㅠ 이름대로 당근 모양 파우치를 뜰지, 아니면 한라봉 파우치를 뜰지 고민하다가 겨울이 다 가버렸네요..

어쨌든 저는 소품 뜨려고 샀지만 잔털감도 풍성하고 부드러워서 의류 뜨기 좋을 것 같아요! 


 

여름 가디건을 뜨고 싶어서 카사리 라임라떼 + 라나로사 민트 + 얇은 면사 합사해봤어요. 와인더가 없어서 손으로 감았습니다..ㅠㅋㅋㅋㅋ

편물은 아직 안 떠봤지만 감을 때 손에 닿는 감촉이 나쁘지 않았어요! 좋은 의미로 까스러워서 시원하고 몸에 잘 붙지 않을 것 같은 느낌..! 질기고 약간 탄성이 있어서 단독으로 뜨기에도 편해 보여요. 합사하고 남은 카사리로는 코바늘 소품을 떠야겠어요ㅎㅎ

다만 이렇게까지 광택이 있는 실인 줄은 몰랐는데ㅠㅠ 전체적으로 매끄러워 보인다기보단 약간 펄이 섞인 것처럼 번쩍거려서 제 기준에는 조금 부담스러웠어요.. 실의 문제라기보단 소재 특성 모르고 산 제 탓이다 싶어서 기모감 있는 램스울 조금 합사해서 뜨려구요





합사하려고 비닐에 넣어놓은 사진인데, 라나로사랑 색감 비교해보려고 넣어봤어요! 라나로사가 형광기 도는 쨍한 민트색이라면 카사리는 차분하고 살짝 쑥색이 돌아요. 혹시 민트색 여름실 찾는 분들께 도움이 될까 해서..ㅎㅎ